이효리 해명, 예민한 지적에 쿨한 대응 “나이가 들면..”
기사입력 2012-02-27 17:04기사수정 2012-02-27 17:04

▲이효리 해명(사진출처=DB)


이효리가 뱃살과 관련해 해명 아닌 해명을 전했다.

27일 이효리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어제 ‘유앤아이’를 시청하신 기자들이 흠잡을거라곤 제 뱃살 밖에 없다는 걸 칭찬으로 받아들이며. 병상에서 실없이 웃고 있는 독감녀”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는 전날 방송된 SBS ‘정재형 이효리의 유앤아이’에서 이효리가 입은 의상 사이로 살짝 뱃살이 드러난 데서 비롯된 것.

탄탄한 몸매를 자랑해왔던 그녀인 만큼 평상시에 살이 조금만 붙어도 왈가왈부 말이 나오곤 해왔다.

이효리는 이에 대해 한 트위터리안에게 “나이 들면 쳐지는 게 당연지사. 뭘 그리 놀라나^^”라고 쿨한 대답을 전하기도.

특히 여자 연예인에게는 다소 예민할 수 있는 지적임에도 이효리는 평소 성격답게 시원하고 털털한 대응을 전해 더욱 눈길을 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 또한 “저게 무슨 뱃살이냐”, “이제 별 말도 안되는 걸로 얘기가 나오네”, “이효리 몸매 충분히 예쁨”, “앉아 있어서 더 부각되는 것 같은데”등의 반응을 보였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imahh@starnnews.com안현희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

관련기사
  ▶ 이효리 뱃살 포착, 복근실종 충격 소속사 "몸매관리 본인문제"
  ▶ 홍수현, 패션브랜드 모델 발탁 “차우희의 매력에 광고계도 흠뻑”
  ▶ 정애연 무보정 화보 공개, 관능미 돋보이는 완벽 몸매 '눈길'
  ▶ [인터뷰②] 하정우, “의외성 생각하고 캐릭터 찾아간다”
  ▶ 김소연 드레스, S라인 자태에 "예술적인 몸매" 찬사


※저작권자 ⓒ 스타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신영균 제주도 별장 공개, 직접 나무까지 심어..‘식물원 같아’

    신영균이 제주도 대저택을 공개했다.29일 오전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는 원로배우 신영균의 근황과 제주도 별장에서의 삶이 공개됐다.이날 방송에서 공개된 신영균의 별장은 거실에서는 제주도 바다가 한 눈에 들어오는가 하면, 배우 신영균의 삶을 기념하는 곳이 되길 바랐다던 바람을 반영한 인테리어로 눈길을 끌었다.또한 신영균의 정원은 식물원을 연상시키듯 울창한 나무들이 가득했고 그는 직접 야자수를 심었음을 밝히기도 했다.신영균의 아내는 지난 1999년 영화 박물관 개관과 함께 제주도에 내려왔음을 전하며 …

  • 박지성, 호날두 “박지성과 함께 뛸 수 있어 좋았다” 극찬

    박지성에 대해 호날두가 극찬을 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스페셜 ‘박지성, 오 캡틴 마이 캡틴’에서는 박지성의 은퇴 비하인드 스토리와 그의 결혼에 관한 이야기가 공개됐다.이날 방송에는 박지성과 절친한 에브라, 과거 맨유에서 박지성과 함께 활약한 라이언 긱스, 호날두 등이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그와 함께 활약했던 레알 마드리드의 호날두는 박지성에 대해 “박지성은 훌륭한 선수고 좋은 사람이다. 박지성 선수와 함께 뛸 수 있어 좋았다”고 말해 눈길…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