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생이’ 홍아름-현승민, 과거-현재 두 삼생이 인증샷 ‘공개’
기사입력 2013-02-07 17:35기사수정 2013-02-07 17:35


‘삼생이’ 주인공 홍아름이 ‘어린 삼생이’ 현승민과 함께 찍은 사진이 공개됐다.

7일 시청률 14%를 돌파하며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KBS 2TV TV소설 ‘삼생이’ 측은 주인공 홍아름과 ‘어린 삼생이’ 현승민이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두 삼생이의 화기기애애한 분위기가 묻어나오며 500년 된 산삼을 먹은 삼생이 특유의 긍정적인 에너지가 담겨 있다.

특히 두 삼생이는 보는 사람도 힘이 날 것만 같은 시원시원한 미소의 사진과 함께 또 다시 산삼을 억척스럽게 먹으려하는 코믹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홍아름은 “어린 삼생이가 너무나 잘해줬기 때문에 고맙고 또 앞으로 제가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면서 “전문직 여성으로서 성장하며 앞으로는 어린 삼생이와는 또 다른 차별화되는 팔색조 매력을 선보일 테니 기대해 달라”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이에 지난 6일부터 본격적인 성인 연기자로서 어린 삼생이 현승민과 바톤 터치하며 등장한 홍아름은 극 중 오성상회에서 약을 지어주고 침과 뜸을 뜨는 등 뛰어난 한방 치료로 입소문이 유명해져 앞으로 어엿한 한의사로서 성장할 기대감을 선보였다.

‘삼생이’의 한 관계자는 “(홍아름은) 탄탄한 연기력에 신선한 비주얼까지 갖춘 배우다”며 “이번 작품을 통해 홍아름이란 배우가 재조명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히기도 했다.

앞서 홍아름은 MBC 드라마 ‘무신’에서 월아 역으로 ‘볼매녀(볼 때마다 매 맞는 여자)’라는 애칭을 얻으며, 초반 논란의 중심에 선 캐릭터를 특유의 사랑스러움과 시청자들의 가슴을 울리는 뛰어난 연기력으로 ‘볼수록 매력 있는 여자’로 바꿔 큰 사랑을 받은 바 있다.

한편 현재 ‘삼생이’는 아침드라마 중에서도 가장 높은 시청률을 자랑하며 매회 자체최고기록을 갱신하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ujungnam@starnnews.com남우정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
※저작권자 ⓒ 스타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최정윤, 절친 박진희 언급 “혼전임신 계획한 것 아냐” 해명

    최정윤이 전칠 박진희 혼전임신에 대해 해명했다.지난 22일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는 배우 최정윤이 출연해 청담동 며느리에 대한 오해와 진실을 솔직 담백하게 털어놨다.이날 방송에서 최정윤은 연예계에 친한 사람이 있냐는 MC의 물음에 “박진희 씨랑 친하다”라고 답했다.박진희는 지난 5월 5살 연하 변호사와 웨딩마치를 울린 후 최근 임신 4개월이라는 기쁜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이와 관련 최정윤은 박진희에 대해 “임신은 결혼을 준비하면서 알게 된 거다. 계획하진 않았다”라고 해명했다.이에 MC 이영자…

  • 이대호, 4경기 만에 무안타 침묵

    일본 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의 이대호(32)가 3경기 연속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 행진을 마감하고 무안타로 침묵했다. 이대호는 23일 일본 후쿠오카 야후오크돔에서 열린 지바롯데 마린스와의 홈 경기에 1루수 4번 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시즌 타율은 0.312에서 0.308로 떨어졌다. 지난 16일 전반기 마지막 경기였던 지바롯데 원정을 시작으로 21, 22일 경기에서 연속으로 멀티히트를 기록하며 끌어올린 타격감은 찾아볼 수 없었다. …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