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서진 관상, “눈빛에서 총명함 보여” 엄친아 다운 평가
기사입력 2013-07-24 15:49기사수정 2013-07-24 15:49

이서진 관상 (사진=JTBC)

류수영과 이서진의 놀라운 관상이 공개됐다.

최근 진행된 JTBC ‘신의 한 수’ 녹화에 출연 중인 역학자 조규문 대우 교수는 인생의 운, 특히 학업 운을 알아볼 수 있는 ‘셀프 관상법’을 선보였다.

그 중 치아로 보는 관상에서 조 교수는 류수영을 예로 들며 “앞니를 보니 사람들에게 신의를 받고, 학자가 될 수도 있는 관상”이라고 설명했다.

그러자 MBC 예능 프로그램 ‘일밤-진짜 사나이’에 함께 출연하고 있는 MC 서경석은 “류수영은 군대에 촬영가기 전 꼭 군사 전문가 수준으로 그 부대에 대해 공부해 온다”며 증언을 하기도 했다고.

이어 조 교수는 최근 tvN ‘꽃보다 할배’에서 유창한 영어 실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이서진의 사진을 공개하며 “눈빛에서 총명함이 보인다”고 덧붙였다.

또한 류수영, 이서진 외에도 김태희, 송중기, 이상윤, 이승기 등 연예계 엄친아, 엄친딸들의 관상까지 공개될 예정이어서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더욱 증폭되고 있다.

한편 예능의 빛나는 새 얼굴, 류수영과 이서진의 관상은 24일 밤 11시 ‘신의 한 수’에서 공개된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victory@starnnews.com김지이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
※저작권자 ⓒ 스타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손석희, 학부모 인터뷰 중 배려 “사망자 자막 넣지마”

    손석희 앵커가 JTBC 학부모 인터뷰 중의 배려가 화제에 올랐다.17일 방송된 JTBC ‘뉴스9’에서는 손석희 앵커가 실종자 학부모인 김중열 씨와 인터뷰를 진행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이날 인터뷰에서 손석희 앵커는 사망자 추가 발견 소식에 “자막 넣지 마시고요”라고 요청했다. 인터뷰 중인 학부모가 놀랄까봐 배려한 것.김중렬 씨는 “가족들이 십시일반 돈을 모아 어선까지 밀려 현장을 갔다. 조명탄만 쏠 뿐이었다”며 “아무리 힘들도 어려운 조건이라도 노력 한 번이라도 해야 하지 않나. 정말 답답하다…

  • 단원고 탁구부,여객선침몰에 종별선수권 2연패에도 눈물만 흘려

    결승전이 끝났지만 경기장에는 박수 소리도 환호성도 울려퍼지지 않았다. 눈물만 있었다. 안산 단원고 여자 탁구부 선수들은 충남 당진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60회 전국남녀종별선수권대회에 출전했다. 1차전에서 부전승을 거두고 2차전에서 이천 양정여고, 3차전에서 전남 영산고를 각각 3-0으로 완파하며 승승장구하던 단원고는 16일 안양여고와의 준결승전을 앞두고 비보를 들었다. 제주도로 수학여행을 떠난 2학년 학우들이 탄 세월호가 침몰했다는 보도였다. 선수들…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