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로배우 황정순 씨 별세
기사입력 2014-02-18 12:24기사수정 2014-02-18 14:30



원로배우 황정순 씨 별세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지병을 앓아오던 원로배우 황정순 씨가 별세했다. 향년 89세.

2010년과 지난해 9월 지병으로 병원에 입원한 적이 있으며, 최근 요양병원에 머물다 폐렴이 악화해 서울성모병원으로 옮기고 나서 17일 오후 9시 45분 입원 중이던 병원에서 숨졌다고 유가족이 18일 전했다.

15세이던 1940년 동양극장 전속극단인 ‘청춘좌’에 입단하고 1943년 ‘그대와 나’로 영화에 데뷔한 황씨는 연극 200여 편, 영화 350여 편에 출연하며 전형적인 한국인의 어머니상을 연기했다.

대표적인 출연 영화로는 ‘김약국의 딸들’(감독 유현목), ‘화산댁’(장일호), ‘내일의 팔도강산’(강대철), ‘육체의 고백’(조긍하) 등이 있으며 2006년 대한민국예술원 회원이 됐다.

2007년에는 신상옥 감독과 유현목 감독에 이어 세 번째로 영화인 명예의 전당에 올랐으며 지난해 대종상 시상식에서 공로상을 받았다.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고 발인은 20일, 장지는 남양주 모란공원이다.

mihee@yna.co.kr

(끝)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야노시호, 한국 활동 시작..패션 분야 위주 ‘워킹비자 발급’

    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아내이자 일본의 톱 모델인 야노 시호가 한국 활동을 시작한다.24일 야노 시호의 소속사 본부엔터테인먼트 관계자에 따르면 야노 시호가 잡지 화보 촬영 등 패션 분야를 시작으로 한국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이에 야노 시호는 같은 날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살롱 드 에이치에서 열린 이태리 수입 액세서리 브랜드 훌라(FURLA) 2014 FW 프레젠테이션 행사에 참석하기도 했다. 야노 시호는 한국어 선생님까지 구하는 열의를 보이는가하면, 한국 활동을 위해 최근 1년 짜리 워킹 비자를 발…

  • 히딩크 감독 “이용수 신임 기술위원장…좋은 선택”

    거스 히딩크 네덜란드 대표팀 감독이 대한축구협회가 새 기술위원장으로 이용수 세종대 교수를 선임한 것을 두고 “좋은 선택”이라며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웠다. 히딩크 감독은 ‘하나은행 K리그 올스타 위드(with) 팀 박지성’ 경기를 하루 앞둔 24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평가했다. 이날 축구협회는 황보관 전 기술위원장의 후임으로 이 교수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기술위는 한국 축구의 발전 방향을 제시하고 각급 국가대표의 경기력 향상 방…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