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현대전자,STN LCD(이동통신 단말기용 액정표시장치) 공장 가동


현대전자가 경기도 이천 본사에 총 260억원을 투자한 이동통신 단말기용 액정표시장치(STN LCD) 신규라인 건설을 마치고 본격 생산에 돌입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신규라인은 370×480mm 원판기준으로 월 6만장을 생산할 수 있는 규모로 이통단말기에 사용되는 LCD구동모듈 기준으로는 연간 4000만개 생산능력을 갖췄다.
현대전자는 최근 유럽지역의 이동통신단말기 제조업체와 1억6000만달러에 이르는 대규모 LCD모듈 공급계약을 체결한것을 비롯해 이번 신규라인 건설로 연간 2억달러 이상 매출액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

현대전자는 STN LCD 기술이 세계시장에서 확고한 위치를 차지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지난 7월말까지 현대전자의 STN LCD부문의 매출액이 이미 지난해 매출액인 7500만달러를 넘어섰고,올 연말까지 지난해 보다 약 120% 증가한 1억6000만달러를 예상하고 있으며 오는 2002년까지는 연간 3억달러 규모의 매출을 목표로 잡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