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徐대표 국회연설] 野 ˝집권당 성의 보여야˝ 비판


한나라당은 10일 민주당 서영훈 대표의 국회 교섭단체 대표 연설과 관련,논평을 내고 “오늘날의 경제 상황에 대해 송구스럽고 책임감을 느낀다고 자성한데 대해서는 다행스럽게 생각한다”면서 “그러면서도 정작 그 책임을 야당과 기업 그리고 국민의 탓으로 돌리는 등 진실하고 겸허한 자세를 찾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권철현 대변인은 논평에서 “야당과 시민단체 그리고 언론과 많은 국민들이 그렇게 충언했건만 못들은 체하고 힘으로만 밀어붙이는 귀머거리 정권의 집단이기주의가 이 나라를 망치고 있는데도 정작 자기 반성이 없다”며 “상생과 화합의 정치는 말로만 내세울 것이 아니라 정녕 집권당이라면 신의와 성의를 보여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권대변인은 이와함께 “이회창 총재의 연설에서도 밝혔듯이 국난을 수습하기 위한 진정한 모습을 여당이 참되게 보여준다면 야당도 협조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지훈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