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박찬호 호텔 도어맨 ´변신´


LA다저스의 박찬호 선수가 호텔의 도어맨과 총지배인으로 활동한다.

19일 롯데호텔에 따르면 박 선수는 오는 21일 오전 11시30분부터 이 호텔 ‘1일도어맨’이 돼 빨간색 롱코트와 검은 바지 차림의 도어맨 복장을 하고 호텔 정문에서 손님들을 안내하게 된다.


박 선수는 이날 방문한 손님들에게 사인볼과 모자 등 선물을 주고 함께 기념촬영도 할 계획이다.

22일에는 ‘1일 총지배인’으로 변신, 호텔 로비와 각 식음료 업장을 돌며 손님들에게 기념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박 선수는 지난해에도 이 호텔 투숙을 기념, 1일 지배인 행사에 참여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