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지주 편입銀 1년내 단일화


정부 주도의 금융지주회사에 편입되는 은행들은 1년내 간판을 내리고 단일 은행으로 통합될 전망이다.또한 이경우 대규모 인력 및 조직감축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정부 고위관계자는 21일 공적자금이 투입돼 금융지주회사에 편입되는 은행들은 1년 이내에 고유 간판을 내리고 대표 은행 밑으로 합쳐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금융계 일각에서 지주회사에 편입될 경우 고유 은행 간판을 2∼3년이상 유지하는 것으로 오해하고 있으나 이는 잘못된 것이며 대표 은행의 지역본부 등으로 조직과 기능이 축소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지주회사에 통합된 각 은행의 고유 간판이 오래 유지되고 인력·조직이 그대로 존속할 경우 국민혈세로 은행 간판과 고용을 지탱한다는 비판에 직면할 것이며 구조조정의 기본 취지에도 맞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 rich@fnnews.com 전형일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