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비지정주유소 휘발유값 18원 저렴…석유공사 가격조사 결과


정유 4사 폴사인 주유소와 무폴 주유소간 휘발유가격 차가 ℓ당 평균 18원이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석유공사가 24일 발표한 ‘석유제품 가격 조사 결과’ 에 따르면 지난 3·4분기 무폴 주유소 휘발유 가격은 ℓ당 평균 1261.17원으로 폴사인 휘발유 가격 ℓ당 1261.06원에 비해 18.11원 더 싼 것으로 나타났다.

실내 등유는 무폴 주유소가 ℓ 당 평균 630.27원으로 폴사인 주유소의 644.81원에 비해 14.54원 낮고 보일러 등유 ℓ당 가격도 무폴 주유소가 623.18원, 폴사인 주유소가 639.00원으로 15.82원의 차를 보였다.

ℓ당 경유 판매가격도 무폴 주유소가 668.08원, 폴사인 주유소가 691.00원으로 22.92원의 격차가 나는 것으로 조사됐다.폴사인 주유소와 무폴 주유소의 휘발유 가격 차는 인천지역이 ℓ당 37.27원으로 가장 컸고 서울 16.54원, 부산 16.19원, 울산 25.19원, 경기 12.55원, 광주 32.17원, 경남 10.14원으로 조사됐다.

무폴 주유소의 석유제품 가격이 상대적으로 낮은 것은 시장 점유율을 높이기 위해 가격할인 전략으로 펴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석유공사는 풀이했다.무폴 주유소는 지난해말 226개소에서 지난 9월말 345개소로 크게 늘었으며 이들의 시장 점유율은 지난해 말 2.22%에서 지난 9월말 3.35%로 크게 높아졌다.

/ khkim@fnnews.com 김기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