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대우車 긴급자금은 우선 지원


산업은행은 29일 오후 대우자동차 채권단회의를 열고 대우차에 대한 자금지원 방안을 협의했다.


이날 회의에서 채권단은 대우차가 요청한 7300억원의 자금 중 긴급자금은 우선 지원하되 나머지 부분은 추가 검토를 거쳐 지원 시기와 규모를 최종 결정키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날 대우차는 29일 회사정리절차(법정관리) 결정과 관련,자구 및 구조조정 의지를 담은 소명자료를 법원에 제출했다. 또 대우차 사측은 이날 노조에 경영혁신위원회의 조속한 개최를 촉구하는 공문을 발송했다.

/ ykyi@fnnews.com 이영규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