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민주 3정조위원장 사표수리


민주당은 5일 김성순 제3정책조정위원장이 제출한 당직사퇴서를 수리하고, 금명간 후임을 임명키로 했다.

김위원장은 “정부와 여당이 내놓은 건강보험재정 대책은 국민부담만 늘리는 것”이라며 4일 김중권 대표에게 사퇴서를 냈다. 김위원장은 그간 모성보호법과 의료법, 특히 건강보험 건전화 대책을 마련하는 과정에서 이해찬 정책위의장 등과 상당한 견해차를 보여온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