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재계 “불법엄단” 촉구


전국경제인연합회는 14일 오후 회장단회의를 갖고 노동계의 연대파업 문제의 심각성에 대해 논의하고 불법행위에 대한 엄정한 대응을 재차 촉구키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전경련은 경제활력 회복을 위한 노력이 가시화되는 중요한 시점에서 노동계의 파업은 국가신인도 제고 등에 악영향을 미칠 것으로 우려하고 즉각적인 파업중단을 촉구할 방침이다.

한편, 한국경영자총협회도 이날 성명을 통해 “노동계는 총파업을 중단하고 정부는 불법파업 주동자에 대해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밝혔다.

/ dohoon@fnnews.com 이도훈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