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글로벌 금융 르네상스 시대-동원증권] 소수정예로 해외영업 ‘성과’


동원증권은 국제영업분야에서 탁월한 생산성을 보여주고 있다. 국제영업분야에서 소수의 인력에도 불구하고 업계 6위의 약정실적을 기록하고 있는 것이다.

또 국제영업분야에 대한 투자성과가 가시화돼 약정이 날로 증가하고 있다. 이는 적재적소에 정예 인력을 투입한 결과로 해석된다.

현재 동원증권은 국제화 전략의 일환으로 뉴욕 및 런던에 해외현지법인을 두고 있으며, 홍콩과 도쿄에는 사무소를 운용하는 등 2개 해외현지법인, 2개 해외사무소 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현지 인력을 적극적으로 채용, 조기에 해외법인의 현지화를 달성함으로써 뉴욕 및 홍콩 등지에서 투자 성과가 가시화되고 있다.

예를 들어 뉴욕 현지법인의 경우 업계 최초로 전직원을 현지화해 현장감있는 영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동원증권의 국제영업분야 특기로는 우량 중소형주 분석자료를 신속히 제공하고, 자료 설명회(Presentation)를 통한 영업으로 틈새시장을 공략한 점을 꼽을 수 있다.

또 내국인 해외증권 투자업무를 보조하고 있으며, 국내 최초로 일본증시 인터넷 매매 시스템을 가동했고, 공기업 민영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한국통신 및 담배인삼공사의 해외증권 판매업무에 참여해 뛰어난 성과를 거둔 것 등도 자랑거리다.

향후 국제영업분야 주요 추진 전략은 더욱 강화된 리서치센터의 지원을 받아 고객 서비스 기반을 확충해 꾸준히 성장 기반을 마련하는 것이다.


또 리서치센터 기능 강화에 부응하는 영업력 보강으로 국제영업분야에서 시장 점유율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외환위기 이후 해외 증권사들이 국내시장에 직접 진출해 국내 증권사들의 국제영업분야 입지가 약화되고 있지만, 위기를 기회로 활용해 틈새시장 등을 더욱 적극적으로 파고들 예정이다.

더불어 다양한 수익원을 개발함으로써 양적인 성장뿐만 아니라 질적인 발전까지 추진해 날로 비중이 증가하고 있는 외국인 투자가 시장에서 회사의 위상을 높일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