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한화종합화학, IT부품사업 진출


한화종합화학이 전자·정보통신 핵심부품소재 사업에 본격 진출한다.

한화종합화학은 전자·정보통신 분야의 핵심 부품소재인 연성 인쇄회로기판용 동박적층 필름(FCCL)과 차세대 평판 디스플레이 제품으로 각광받고 있는 유기 EL용 기판, 터치스크린용 필름 소재 등을 올 하반기부터 본격 생산할 예정이라고 14일 밝혔다.

이를 통해 인쇄회로기판용 동박적층 필름의 경우 내년까지 총 130억원을 투입,월 15만㎡의 생산체제를 갖춘 후 단계적으로 증설, 2005년에는 월 50만㎡ 규모를 생산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화종합화학 관계자는 “인쇄회로기판용 동박적층 필름은 현재 일본으로부터 거의 전량이 수입되고 있는 실정”이라며 “이를 국산화할 경우 연간 1000억원의 수입대체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화종합화학은 또 평판 디스플레이용 소재 분야에서 유기 EL용 투명 전극유리, LCD 등의 국산화 및 신제품 개발에 주력할 계획이다.

이 관계자는 “이번 사업진출로 얻어지는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2005년까지 약 3000억원을 투자해 전기전자 및 디스플레이 핵심부품 소재 제조업체로 도약할 계획”이라고 덧붙혔다.

/ dohoon@fnnews.com 이도훈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