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자민련 김종필총재, “내각제 동의하면 어느당과도 연대”


자민련 김종필(JP) 총재는 15일 “한나라당과 민주당 가운데 내각제에 동의하는 쪽과 연대할 수 있다”고 밝혔다. 김총재는 이날 오전 불교방송 ‘아침저널’ 프로그램에 출연, 차기대선에서 다른 정당과의 연대 여부에 대한 질문을 받고 이같이 말했다.


김총재는 이어 다른 당과의 합당문제에 대해선 “누가 자꾸 끄집어 내는지 모르지만 남의 당을 절단내는 발언을 해선 안된다”며 “그런 이야기한 사람도 없고 할 일도 아니다”고 못박았다.

김총재는 또 민주당과의 지방선거 연대와 관련,“바람직한 결과 도출을 위해 양당의,또 양당에 속해 있는 개인의 협력은 얼마든지 환영한다”고 말했으나 대선공조에 대해선 “정치상황의 진행을 봐가며 지방선거 후 선택적으로 숙고할 문제이고 현재로선 얘기할 단계가 아니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한나라당과 손을 잡아야 보수대연합이 가능하지 않느냐’는 질문에 “무리하게 인위적으로 보수대연합을 추진할 생각을 갖고 있지 않다”며 “적어도 정치관,역사관,우리가 처해 있는 좌표라든지를 몸에 정확히 지니고 있는 정치인이라면 우리나라가 뭐를 해야 하는지 깨달아야 한다”고 답변했다.

/ kreone@fnnews.com 조한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