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캐시백카드도 소득공제


이르면 내년부터 캐시백 카드를 사용하면 현금으로 결제해도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재정경제부는 3일 도소매업, 학원 등 현금 거래가 많은 자영업자의 매출 노출을 위해 캐시백 카드에 현금 영수증 카드 기능을 부여, 소득공제 혜택을 줄 방침이라고 밝혔다. 구체적인 소득공제 비율 등은 검토 중이다.


캐시백 카드는 사용액을 적립해 일정 포인트 이상되면 현금으로 되돌려 주거나 물품을 구매할 수 있는 카드다.

소비자가 일정 금액의 상품을 현금으로 살 때 캐시백 카드를 제시하면 자영업자는 카드를 단말기에 찍어 영수증을 발급해 주고 거래내역은 전산망을 통해 과세 당국에 통보된다.

재경부는 아울러 캐시백 카드로 거래하는 사업자에도 신용카드와 마찬가지로 부가가치세의 2%를 면제해 주거나 소득공제 혜택을 주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송경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