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두산, 中에 김치공장 설립


두산식품BG는 중국 베이징에 종가집 김치 공장을 설립한다고 14일 밝혔다.


회사 관계자는 “김치사업 확대와 종가집김치 브랜드의 세계화를 위해 중국 베이징에 일일 최대 40만t을 생산할 수 있는 연면적 5000평 규모의 공장을 오는 8월말 착공, 내년 2월 준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중국 현지에서 생산될 김치는 프리미엄급으로 중국 내수시장에는 ‘宗家府(종지아후)’라는 브랜드로 전국 대형마트, 할인점, 백화점에서 판매하며 일부는 동남아 등지에도 수출할 계획이다.

이 회사 이동희 부장은 “최근 한류열풍과 사스로 인해 중국인의 김치에 대한 수요와 관심이 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중국인들이 제대로 된 김치를 맛볼 수 있는 기회가 없었다”면서 “중국시장은 물론 동남아 시장 공략의 전진기지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노종섭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