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규실업자 5개월째 20%이상 폭증


올들어 경기침체가 장기화하면서 매월 새로 발생하는 ‘신규 실업자’가 5개월째 20%대 이상의 폭발적인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한국노동연구원에 따르면 지난 5월 신규 실업자는 5만3000명으로 지난해 같은 달의 4만3000명에 비해 23.3% 증가했다.

최근들어 신규 실업자 증가율은 지난 1월 52.7%, 2월 81.8%, 3월 45.6%, 4월 42% 등으로 폭발적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이와함께 5월 말 현재 전체 실업자 가운데 대졸(초대졸 포함)이상이 26만1000명으로 전년 동기 21만1000명에 비해 23.7%나 늘었고 고졸이상 대졸미만 실업자도 지난해 5월의 33만4000명보다 12.9% 증가한 37만7000명으로 집계됐다.

반면, 중졸이하 실업자는 14만4000명에서 10만5000명으로 21.1% 감소했다.

연령대별로는 20∼29세 실업자가 작년동기의 29만2000명에서 33만4000명으로 14.4% 늘어나면서 증가폭이 가장 컸다.

/ jongilk@fnnews.com 김종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