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새 농림장관 허상만씨


노무현 대통령은 24일 ‘새만금 공사 중단’ 결정에 반발, 사퇴한 김영진 전 농림부 장관 후임에 허상만 순천대 교수를 임명했다.

노대통령은 청와대 인사추천위원회가 전날 밤 유력후보 3명을 대상으로 집단면접한 결과를 보고받고 이날 오전 허상만 교수를 새 농림부 장관 내정자로 최종 확정했다.


앞서 고건 총리는 노대통령의 새 농림부 장관 임명에 앞서 공식문서를 통해 임명제청권을 행사했다. 총리가 국무위원 임명제청권을 문서로 행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정찬용 청와대 인사보좌관은 인선 배경에 대해 “신임 장관은 순수 지방출신 농업학자로 농업과학연구소장 등을 거쳐 순천대 총장을 역임했고, 총장 재직시 대학개혁에 앞장서는 등 개혁성향의 인사로 아이디어가 많고 조직관리 능력도 겸비했기 때문에 선임된 것”이라고 밝혔다.

/ seokjang@fnnews.com 조석장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