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LG, “정도경영이란…”


‘정도(正道)경영을 윤리경영의 교과서로 삼는다.’

LG가 ‘정도경영 교육’을 임직원들의 필수 교육과정으로 신설했다.

LG는 “임직원들의 윤리경영에 대한 실천의지를 다지기 위해 이달 중순부터 신입사원교육과 부장승진교육, 신임임원교육 등 직급필수 교육과정에 정도경영 교육을 새롭게 편성했다”고 29일 밝혔다.

이에따라 LG는 연간 신임임원교육 2차례, 부장승진 교육 15차례, 신입사원 교육15차례 등 모두 32차례에 걸친 교육에서 총 4000여명의 임직원을 대상으로 정도경영에 대한 교육을 실시하게 된다.

교육 과정은 윤리경영 및 정도경영의 중요성에 대한 기본 교육은 물론 미국 엔론사의 회계부정 사례, 투명성 확보 노력으로 성장한 존슨앤존슨, 고객만족경영으로 세계 1위를 지키고 있는 코카콜라 등 해외 주요기업들의 윤리경영 성공 및 실패사례를 분석해 시사점을 공유토록 구성됐다.


또 ‘구매담당자가 고향선배인 협력업체 사장에게 간단한 저녁식사를 제의받았을 경우’, ‘협력업체로부터 판촉물을 받는 경우’ 등과 같이 구매,재무,연구개발등 직무현장에서 접할 수 있는 상황 분석을 통해 구체적인 임직원의 행동지침을 설명하는 등 사례 및 실천중심 교육에 초점을 두고 있다.

강사진은 김태오 부사장을 비롯한 LG정도경영 테스크포스팀 임원 3명이 직접 참여하고 강의교재도 태스크포스팀에서 직접 제작했다.

LG는 앞으로 정도경영 교육을 과장 및 대리승진 교육과정에도 확대 실시, 사내 모든 임직원들이 정도경영 교육을 필수적으로 이수토록 할 계획이다.

/ pch7850@fnnews.com 박찬흥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