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주간관심종목-프롬써어티]어닝쇼크 딛고 1만원대 회복


반도체 장비업체인 프롬써어티가 3·4분기 ‘어닝 쇼크’의 충격을 벗고 주가가 힘차게 반등했다. 지난 4일 9190원으로 최저점을 기록한 이후 6거래일 동안 주가가 5일이나 상승했다.

12일 코스닥시장에서 프롬써어티의 주가는 전일보다 1110원(11.40%) 오른 1만850원을 기록했다.
10일만에 1만원대도 회복했다. 단기 낙폭과대에 따른 반발매수세와 일본 윈테스트(Wintest)사와 검사장비 판매 및 유지보수 계약을 체결한 것도 주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프롬써어티 관계자는 “3·4분기 실적부진은 9월에 잡혔던 매출이 10월로 이월됐기 때문”이라며 “4·4분기에는 이월된 물량과 신제품 출시 등으로 실적이 개선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