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기아차 호주판매 성장률 1위 올라


기아자동차가 호주 시장에서 판매성장률 1위를 기록하면서 10위권에 진입했다.

18일 호주자동차등록통계청(VFACTS)에 따르면 기아차는 호주시장에서 올해 10월까지 2만668대를 판매해 지난해 같은 기간(1만4015대)보다 47.5% 증가했다. 호주시장 총 58개 업체 중 판매성장률 1위의 기록이다.


기아차 천영기 호주지사장은 “카니발, 봉고 Ⅲ 버스, 리오 등의 주력차종이 고른 판매호조를 보이고 있다”며 “판매순위 역시 지난해 11위에서 한 계단 올라 10위권에 진입했으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연간 누계 판매성장률 1위를 차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카니발은 지난달까지 4421대가 판매돼 호주 미니밴 시장에서 35.3%의 시장점유율을 기록하며 판매 1위를 달리고 있다. 승합차인 봉고Ⅲ 버스(수출명 프레지오)도 지난달까지 총 3876대가 팔려 승합차시장 2위를 기록중이며 리오도 7889대가 판매돼 소형차시장 3위에 올랐다

올해 95만대 규모로 예상되는 호주자동차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기아차는 판매 및 정비 네트워크 강화, 신차 투입, 호주오픈테니스대회를 통한 스포츠마케팅등에 주력하고 있다.

/ hwani9@fnnews.com 서정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