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사진]신한銀 결식아동돕기 바자


신한은행은 19일 서울 태평로 신한은행 본점에서 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결식아동들을 돕기 위한 바자를 개최하고 여기서 나온 수익금 1000만원을 한국복지재단이 추천한 결식아동에게 전달했다. 신상훈 신한은행장(왼쪽)이 직원들과 물품을 팔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