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태광실업,동해펄프 인수자로 선정


태광실업이 동해펄프를 인수한다.

동해펄프는 23일 공시를 통해 인수 제안서를 평가한 결과 태광실업 컨소시엄이 인수예정자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미국 투자펀드사인 매틀린패터슨펀드는 예비인수예정자로 결정됐다.


이와관련, 동해펄프 채권단 관계자는 “인수 가격과 채무재조정, 채무변제방법 등 인수조건들은 협상중”이라며 “정리계획 변경안을 만들어 내년 초에 법정관리를 종결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또 “당초 증권거래법상 상장폐지 문제로 연내 법정관리 졸업을 목표로 했으나 내년 3월까지 상장폐지가 유예됨에 따라 내년 초로 일정이 조정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인수예정자로 선정된 태광실업은 경남 김해에 있는 신발제조 회사로 박연차 회장은 노무현 대통령의 최측근 인사로 알려져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