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서울 고교 수업료 내년 5% 올리기로



서울지역 공립·사립 고등학교 수업료가 내년에 5% 인상된다.

서울시 교육청은 ‘공·사립학교 수업료 및 입학금에 관한 규칙’을 개정, 공·사립 고교의 분기당 수업료를 31만9800원에서 33만5700원으로 5% 인상했다고 5일 밝혔다.


방송통신고등학교 수업료도 반기당 5만9700원에서 6만2600원으로 5% 오른다. 입학금은 공·사립 고교의 경우 1만3700원, 방송통신고교 5200원 등 현행 수준이 유지된다.

시 교육청 관계자는 “건전한 지방교육재정을 운용하기 위해 수업료를 인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 dikim@fnnews.com 김두일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