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썬라이더 ‘소외이웃돕기’ 앞장


썬라이더코리아는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하는 등 사회공헌행사를 잇따라 개최했다.


이 회사는 연말을 맞아 지난 14일과 15일 이틀간에 걸쳐 서울 응암동 ‘서울 시립 소년의 집’과 강동구 상일동에 위치한 ‘주몽 재활원’을 방문하고 4000만원 상당의 자사제품과 성금을 전달했다.

이용학 지사장은 “소외된 이웃들과 온정을 나누는 활동은 더 이상 특별할 것도 없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라며 “봉사와 기부문화가 확산되는데 지속적으로 동참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설명

이용학 지사장(왼쪽 여섯번째)을 비롯한 사업자 대표들이 최근 ‘서울 시립 소년의 집’을 방문해 자사제품과 성금을 전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