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

탤런트 명세빈등 3명 장애우돕기 사진전


탤런트 명세빈, 송선미, 오승현이 28∼30일 서울 용산 올림푸스 갤러리에서 장애인을 돕기 위한 사진전을 연다.

세사람이 출연했던 드라마와 영화, 광고 사진들을 비롯해 이들이 직접 촬영한 개인적인 사진도 전시된다.
사진들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경매에 부쳐지며 수익금 전액은 중증지체 장애인을 돕는 단체인 ‘초록장애우 사진단’에 후원금으로 전달된다.

행사 마지막날에는 명세빈, 송선미, 오승현이 현장에서 팬사인회를 열 예정이다.

사진전 관람은 무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