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금융 다이제스트]국민銀 특판예금에 6조5천억원 몰려


국민은행은 지난 8일부터 24일까지 한시 판매한 특판예금 판매액이 6조5397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6일 밝혔다.

이 상품은 일반 정기예금보다 0.45∼0.55%포인트 더 높은 금리를 적용, 개인의 경우 1년짜리 만기 이자지급식으로 3000만원 이상 가입하면 연 3.9%를 적용해줬다.

은행 관계자는 “상품 판매기간에 매일 5000억원대의 자금이 들어온 셈”이라며 “정확한 통계는 없으나 은행권 특판상품중 역대 최대 수준의 판매액으로 보인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