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웅진코웨이, 태국서 렌탈사업…亞시장 공략 교두보 활용



웅진코웨이가 해외시장 렌탈사업에 본격 나섰다.

웅진코웨이는 태국 방콕 샹그릴라 호텔에서 현지인 영업본부장 16명, 판매인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영업에 들어갔다고 3일 밝혔다.

그동안 국내에서 성공한 렌탈 마케팅 노하우를 활용, 이번 태국에서의 영업을 시작으로 세계적인 환경가전시장에 본격 뛰어들겠다는것이 웅진측 계획이다.


지난 2003년 말에 설립된 웅진코웨이 태국법인은 현지 렌탈 서비스를 시작을 위해 지난해 부터 라디오, 신문, 잡지 광고 등을 통해 회사와 브랜드를 알려왔다. 또 설치 및 사후서비스(AS) 기사를 채용해 자체교육을 실시하고 복장과 공구 등을 표준화하는 한편 조만간 국내와 같은 코디를 조직해 설치와 서비스를 구분해 나갈 예정이다.

웅진코웨이 관계자는 “정수기 등의 환경가전은 필터 교환이 필수적이기 때문에 우리나라에서와 마찬가지로 외국에서도 주기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렌탈 마케팅이 분명히 성공할 것”이라며 “방콕을 교두보로 삼아 아시아 전체로 수출을 확대시키겠다”고 말했다.

/ shs@fnnews.com 신현상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