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삼성전자,인도 고급 휴대폰시장 공략



삼성전자가 인도 프리미엄 휴대폰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9일부터 4일 동안 인도 뉴델리에서 열리는 휴대폰 전시회 ‘모바일 엑스포 2005’에서 최근 유럽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메가픽셀 슬라이드폰(모델명:SGH-D500·사진) 등 첨단제품을 선보였다고 10일 밝혔다.

130만화소 카메라·블루투스·MP3·대용량 내장메모리 등 첨단기능을 갖춘 SGH-D500은 지난해 11월 유럽시장에 출시된 이후 매달 50만대씩 판매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인도에 SGH-D500을 알리기 위해 전시장에 별도의 코너를 마련했다. 또 전시장 주변도로에 대형 옥외광고를 설치하고 버스정류장에도 대형 광고판을 세웠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인도 주요 이동통신 사업자, 대형 거래선 및 현지 언론을 대상으로 SGH-D500 제품발표회를 이달말 개최하는 등 전시회에 이어 대대적인 이벤트를 벌일 예정이다.

인도 프리미엄 휴대폰시장 공략을 위해 삼성전자는 SGH-D500 및 광대역코드분할다중접속(WCDMA), 위성 디지털멀티미디어방송(DMB)폰, 하드디스크(HDD)폰, 월드폰 등 첨단제품을 이번 전시회에 대거 출품했다.

이와 함께 휴대폰·마술·댄스를 접목한 매직 댄싱쇼, 카메라폰으로 찍은 사진을 티셔츠에 인쇄해 주는 포토프린팅 등의 이벤트도 마련했다.


인도산업연맹과 인도휴대전화협회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인도에서 최초로 열리는 휴대폰 전문전시회로 삼성전자는 110평 규모의 대형 부스를 사용하고 있다.

현재 인도 휴대폰 시장은 최근 폭발적 성장세를 보이면서 세계 유수 휴대폰 제조업체들이 시장 공략을 가속화하고 있으나 중·저가 제품이 주류를 형성하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첨단 제품과 기술을 토대로 프리미엄시장 공략 전략을 인도 시장에도 적용함으로써 고급 휴대폰 시장에서 점유율이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 mindom@fnnews.com 박민철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