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조선업계 사장단과 간담회



이희범 산업자원부 장관은 18일 오후 조선업계 사장단과 간담회를 갖고 향후 조선산업의 경쟁력 강화 및 유지를 위해 공동 노력키로 했다.

이 장관은 “조선업계의 후판 공급 애로 해소를 위해 정부가 철강업계와 조선업계간 수급원활화 방안을 모색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왔다”면서 “향후 철강업계와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해줄 것”을 강조했다.

또한 조선 통상현안 마무리, 노사안정 및 노사제도 선진화, 기능인력 공급의 원활화, 고부가가치선의 핵심기술 개발에 대한 적극 지원을 약속하고 최근 원자재 가격과 환율 상승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업체에 대한 배려를 당부했다.

/ hjkim@fnnews.com 김홍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