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한마음저축銀 재매각”…예보,곧 주간사 선정키로



지난해 영업정지된 부산의 한마음저축은행에 대해 제3자 매각이 추진된다.

예금보험공사는 지난달 공개매각에 실패한 한마음저축은행에 대해 재매각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예보 관계자는 “한마음저축은행이 청산되면 예보기금의 손실이 클 것으로 전망된다”며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까지 고려해 청산이나 위탁경영보다는 매각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예보는 조만간 주간사를 선정하고 공개매각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예보는 현재 영업정지 중인 3개 저축은행(아림, 한중, 플러스상호저축은행)에 대해서도 제3자 매각 등 구조조정을 추진할 계획이다.

/ phillis@fnnews.com 천상철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