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감사원 ‘행담도 개발’ 중간감사 결과 발표]“공직자 일탈행위 유감”



김만수 청와대 대변인은 16일 감사원의 ‘행담도 감사’ 중간감사결과 발표와 관련, “동기야 어찌됐든 일부 공직자들의 직무범위를 일탈한 행위가 있었던 것은 유감이며 이로 인해 국민들에게 심려를 끼친 점은 대단히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대변인은 “앞으로 공직사회가 원칙에 입각한 일 처리로 유사한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대변인은 이날 오전 감사원 감사결과 발표후 김우식 비서실장 주재 관련 수석회의에서 ‘행담도 개발’ 관련 문제를 논의해 청와대의 입장을 이같이 정리했다고 밝혔다.

/csky@fnnnews.com 차상근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