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통장 계좌번호,직접 고르세요”…기업銀,내달부터



은행 통장 계좌번호도 고객이 고를 수 있게 됐다.

기업은행은 다음달 4일부터 수시입출금식 통장에 대해 고객맞춤 계좌번호 서비스를 도입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고객이 1004, 4989, 2424, 8275, 5151 등 의미있는 숫자를 넣어 계좌번호를 지정할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계좌번호 자릿수는 10자리와 11자리 중 택일할 수 있다.


고객이 휴대폰이나 전화번호를 계좌번호의 일부로 사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기업은행은 인기있는 번호의 경우 소비자 상대로 입금계좌를 개설한 기업 등의 신청이 몰릴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오는 20일부터 일단 예약을 접수하고 기존 가입자도 희망할 경우 통장 계좌번호를 바꿔주기로 했다.

이 은행 관계자는 “고객이 계좌번호의 일부를 선택하도록 한 서비스는 일부 은행이 실시하고 있지만 전체 계좌번호를 고객이 정할 수 있게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계좌번호 자릿수도 종전 13자리보다 줄여 기억하기 쉽게 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