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리랑TV,‘아리랑 국제방송’으로 개명



지난 97년 개국한 아리랑TV가 재단법인명과 채널 명칭을 모두 바꾼다.

국제방송교류재단은 오는 27일부터 재단 법인명을 ‘아리랑 국제방송’으로 바꾼다고 밝혔다. 또 채널명도 ‘아리랑TV’에서 ‘arirang’으로 변경하고 이에 걸맞는 새로운 기업이미지(CI·사진)도 함께 공개했다. 아리랑TV는 “국내채널 외에 월드1(유라시아)과 월드2(미주), 아랍, 라디오채널 등으로 분리돼 있던 5개 채널 브랜드를 ‘아리랑 국제방송’으로 통합한다”고 덧붙였다.


사명 변경과 함께 아리랑TV는 27일부터 프로그램 개편도 함께 단행한다. 매주 월∼금요일 오후 8시 ‘국제교류 밴드’를 만들어 해외의 환경과 자연·음식·예술·관광 등을 소개한다. 또 국내 시청자를 대상으로 오후 7시부터 11시까지 영어 스크롤 뉴스도 실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