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대한전선 당진에 전선공장 건설



대한전선이 오는 2010년까지 충남 당진의 10만평 부지에 대규모 전선공장을 건설한다.


대한전선은 26일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생산체제를 구축하기 위해 당진에 새로운 전선공장을 건설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날 대한전선은 당진군과 ‘대한전선 당진공장 건설사업 협약’을 맺고 당진군 고대면 장항리 일대의 10만평 부지에 새 공장을 건설하기로 했다.

신공장 건설에 이어 경기 안양에 있는 통신공장과 일반전력공장, 초고압전력 공장 등은 이전해 연간 1조5000억원 상당의 제품을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