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KT&G ‘경영권 방어계획’ 7일 공식 발표



곽영균 KT&G 사장이 해외 기업설명회(IR) 성과 및 향후 경영권 방어 계획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밝힌다.

KT&G는 곽영균 사장이 7일 오전과 오후에 나눠 국내언론과 외신을 대상으로 기자간담회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곽사장은 지난 4일 해외 IR를 마치고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KT&G 관계자는 “당초 목표로 한 지역 및 주주를 대상으로 IR를 실시했기 때문에 특별한 일이 없는 한 곽사장은 주총 때까지 국내에 머무를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이번 간담회에서는 사장이 직접 해외 IR의 성과, 칼 아이칸측 주주 제안과 관련된 KT&G의 입장 등에 대해 얘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윤경현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