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우리銀 호찌민지점 개점 기념식



우리은행은 9일 베트남 호찌민에서 호찌민지점 개점 기념식 및 리셉션을 개최했다.

이날 리셉션에는 이종휘 우리은행 수석부행장과 베트남 중앙은행의 중(Dung)국장을 비롯한 300여명의 현지 진출 국내기업 관계자 및 동포들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우리은행은 호찌민 한국학교에 도서 100권을 전달하고 학생 4명에게 장학금을 수여했다.

이종휘 수석부행장은 “지난 92년 수교 이후 교역 및 투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데 힘입어 우리은행도 베트남에서 하노이와 호찌민에 2개의 지점을 개설하게 됐다”면서 “베트남 진출 국내기업뿐만 아니라 현지기업 및 부동산 구입자금대출 등 현지화에도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우리은행측은 지난 97년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 지점을 개설한 데 이어 호찌민에 지점을 개점, 양대 도시를 연결하는 네트워크를 갖추고 영업력을 확대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 mchan@fnnews.com 한민정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