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과학 >

녹십자백신 ‘퀸박셈주’ 수출허가



식품의약품안전청은 27일 ‘녹십자백신’이 개발한 5개 종류 혼합백신 ‘퀸박셈주’에 대해 수출용 제조품목으로 허가했다고 밝혔다.


이 백신은 디프테리아, 파상풍, 백일해(DTwP), B형 간염, b형 헤모필루스 인플루엔자 등의 예방을 위해 5가지 종류의 백신을 한번에 접종하는 제품으로 집단예방접종의 효율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내 개발된 백신 중에서 주요 수출 백신제품으로는 B형 간염백신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이 제품은 세계보건기구(WHO)와의 납품계약이 체결되면 WHO의 사전검증을 거쳐 유엔아동기금(UNICEF)과 범미주보건기구(PAHO) 등에 공급돼 국제예방접종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