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

한상완 연세대 부총장 빌게이츠재단 자문위원 선임



연세대학교는 한상완 원주 부총장이 빌 게이츠재단의 ‘2006 Access to Learning Award’ 자문위원에 동양인으로서 처음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Access to Learning Award’는 빌 게이츠재단이 지난 2000년부터 매년 한 차례 미국을 제외한 전세계 공공도서관과 유사기관 가운데 공공의 자유로운 정보 접근을 위한 혁신적인 프로그램을 개발한 곳에 주는 상이다.


이 상의 자문위원회는 세계 각 지역을 대표하는 7명의 도서관·정보 전문가로 구성되며 오는 4월25일 미국 시애틀에 모여 각국에서 신청한 도서관의 서류를 심사해 최종 3개 기관을 선정하게 된다.

시상식은 8월 서울에서 개최되는 ‘세계도서관정보대회’에서 진행되며 3개 기관에 모두 100만달러의 상금을 지급한다.

한상완 부총장은 연세대 문헌정보학과 교수를 역임했으며 현재 한국도서관협회회장 겸 2006 서울세계도서관정보대회 집행위원장을 맡고 있다.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