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종합반 입시학원 수강료 25개월만에 최고



새학기를 앞둔 지난달 전국 종합반 입시학원의 수강료가 지난해 동월대비 6.3% 오르면서 25개월 만에 가장 높은 인상률을 기록했다.

28일 통계청에 따르면 전국 종합 입시학원의 지난달 수강료가 6.3% 인상되면서 2004년 1월(7.3%) 이후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는 지난달 소비자 물가 상승률(2.3%)의 두 배가 넘는다.

지난달 단과반 입시학원의 수강료는 1년 전보다 3.9% 올라 2004년 12월(4.4%) 이후 14개월만에 가장 높은 인상률을 나타냈다.
보습학원의 수강료 인상률도 3.2%로 2004년 12월(3.3%) 이후 가장 높았고, 피아노 학원의 수강료 인상률도 3.3%로 지난해 3월(3.3%)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그러나 미술학원과 전산학원의 수강료 인상률은 각각 1.7%와 1.9%에 머물러 소비자물가 상승률을 밑돌았다.

이에 따라 교육인적자원부는 시·도교육청별로 오는 27일부터 교습학원들의 수강료 인상에 대한 긴급 점검을 실시해 수강료를 과다하게 올렸거나 수강료 게시 의무를 위반한 학원에 대해서 교습 정지, 등록 말소 등 행정조치 하고, 과다 징수한 수강료를 학습자에게 돌려주도록 할 방침이다.

/ hjkim@fnnews.com 김홍재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