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현대증권 인터넷·휴대폰 시황 서비스



현대증권은 7일 업계 최초로 자사의 증권시황방송에 대한 ‘유무선 연동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그동안 객장에서만 접할 수 있었던 현대증권 시황방송을 인터넷 포털사이트 파란닷컴과 제휴, 인터넷과 휴대폰으로 자유롭게 시청할 수 있게 됐다.

회사측은 또 인터넷 메신저를 통한 시황방송서비스도 곧 추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godnsory@fnnews.com 김대희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