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삼성전자, 초경량 프리미엄 노트PC ‘센스 X360’ 출시

삼성전자는 13인치대의 노트PC 가운데 가장 가벼운 ‘센스 X360’을 한국 등 16개 국가에서 동시에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센스 X360’은 13.3인치의 크기에도 무게가 책 한 권과 비슷한 1.29kg에 불과할 정도로 이동성을 강화했다.

또한 고휘도 LED 디스플레이, SSD 스토리지 등 저전력의 첨단 부품에 삼성전자의 배터리 관리 기술인 ‘EBL(Extended Battery Life) 솔루션’을 결합해 배터리 사용시간을 최고 10시간으로 늘렸다.


삼성전자는 또 14.1인치 고휘도 LED 디스플레이에 고성능 그래픽 카드, 슈퍼 멀티 ODD, 250GB HDD 등을 채용한 ‘센스 X460’도 선보였다. 이 제품은 센트리노2 프로세서 기반 듀얼코어 초절전 CPU를 탑재했다.

삼성전자 컴퓨터시스템사업부장 김헌수 부사장은 “최근 프리미엄 노트PC가 얇고 가벼운 디자인으로 가고 있다”면서“삼성의 첨단 기술이 집약된 ‘센스 X360’과 ‘센스 X460’은 디자인뿐만 아니라 성능과 기능 면에서도 최고라고 자부한다”고 말했다.

/kmh@fnnews.com김문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