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야후코리아, 인사이드 코리아 개편

야후코리아는 외국인 방문자를 위해 다양한 한국의 정보를 영어로 소개하는 ‘인사이드 코리아(Inside Korea)’ 섹션을 중국어와 일본어로도 제공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인사이드 코리아 개편은 해외에서 야후코리아 사이트를 방문하는 외국인은 물론, 국내에 거주하는 더 많은 외국인들에게 한국에 관해 보다 정확히 전달함으로써 코리아를 더욱 가깝게 느끼고 이해할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이뤄졌다.

인사이드 코리아는 각 정부기관에서 운영하는 공식 사이트들과 국내 주요 언론 및 방송사에서 제공되는 영문 컨텐츠를 선별하여 주요 뉴스, 엔터테인먼트 및 각종 행사/축제 소식, 여행 정보, 한국어 강좌 등 한국을 여행하거나 생활하는 데 유용한 정보들을 아웃링크 형태로 한 곳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다. 야후코리아는 이번 개편으로 기존 영어 서비스에 이어 중국어와 일본어로도 만날 수 있게 됨에 따라 한국을 찾는 많은 중국/일본 관광객들에게 한국을 알리는데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fxman@fnnews.com백인성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