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솔리드웍스 ‘솔리드웍스 월드 2010’ 개최

다쏘시스템 솔리드웍스는 1일 미국 캘리포니아 애너하임에서 ‘솔리드웍스 월드 2010’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오는 3일까지 열리는 이번 행사는 3D분야 최고 전문가들이 업계의 최신 기술과 비전을 공유하는 글로벌 콘퍼런스로 전세계 4000여명의 캐드 및 3D설계 전문가, 엔지니어, 미디어가 참석해 최신 기술 트랜드와 발전방향에 대해 논의한다.

솔리드웍스는 이번 콘퍼런스에서 도구나 환경에 구애받지 않고 개인이 가지고 있는 다양한 아이디어를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는 3D 소프트웨어 개발 의지를 밝힐 계획이다.
솔리드웍스의 3D 소프트웨어는 설계자의 생각을 보다 직관적이고 완벽하게 표현할 뿐만 아니라 시간과 장소에 관계없이 3D웹 협업을 통해 업무 효율을 높일 수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전세계 흥행중인 영화 ‘아바타’로 3D 기술의 선구자가 된 제임스 카메론 감독이 참석해 영화에 사용된 혁신 기술과 입체촬영술 등 하이브리드 CG 라이브 액션 영화가 탄생하게 된 배경을 소개해 더욱 화제를 모았다.

솔리드웍스코리아 이영권 사장은 “솔리드웍스는 단순한 3D 소프트웨어 개발이 아닌 고객들의 비즈니스 성장을 위한 혁신적인 3D 기술개발을 선도하고 있다”며 “올 행사에서는 솔리드웍스의 기술력 뿐만 아니라 최신 트렌드를 공유하는 뜻깊은 행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kwkim@fnnews.com김관웅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