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신한은행 ‘파워업 중기지원 대출’ 출시

신한은행은 신성장동력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운전·시설자금을 지원하는 ‘파워업 중소기업지원대출’을 3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파워업 중소기업지원대출’은 지원유형에 따라 출연금지원형과 보증료지원형으로 나뉘며, 출연금지원형의 경우 총 대출 운용규모는 9000억원으로 특별출연에 의한 0.2% 보증료 감면 외에도 거래조건에 따라 최대 0.5% 대출금리 감면 혜택도 제공한다.


보증료지원형의 경우 총 대출 운용규모는 2조8000억원으로 신한은행과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관이 협력, 금융기관 최초로 개발한 프로그램이며 선정된 기업은 1년간 0.5%의 보증료만 부담하고 나머지는 신한은행이 지원하게 된다.

중소기업이 신용보증서 발급을 위해 부담해야 하는 보증료를 평균 1.3% 수준으로 볼 때 이 대출 상품을 이용할 경우 0.8% 이상의 금융비용 감면 효과를 볼 것으로 계산된다. 5억원 대출시 약 400만원의 비용이 절약되는 것.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대출상품 출시로 중소기업의 금융비용이 줄어들 것”이라면서 “향후에도 중소기업에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k7024@fnnews.com홍창기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