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삼성證 하이브리드랩 판매

삼성증권은 오는 6일까지 케이원과 브레인투자자문의 공동 자문을 받아 삼성증권이 운용하는 하이브리드형랩 'Two Stars 포트폴리오'를 2000억원 한도로 판매한다고 3일 밝혔다.

이 상품은 양 자문사의 핵심 종목 10∼15개에 집중 투자한다.

시장 상황에 따라 ETF(상장지수펀드)등 시장 추종형 상품도 일부 편입해 소수 종목에 투자할 시 발생할 수 있는 압축포트폴리오의 단점을 보완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설정 후 1년간만 운영해 수익률과 성과관리의 균형을 추구 했다.
이 상품의 최소가입금액은 1억원, 수수료는 연 2.4%다.

삼성증권 고객자산운용실 이보경 상무는 "케이원의 장기 성과관리 역량과 브레인의 빠른 시황대처 능력, 삼성증권의 운용 관리 능력 등 랩 시장의 최 고수들이 만나 시너지를 노린 상품" 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지난해 일임형랩 총 잔고 3조, 자문형랩 2조를 돌파하며 업계 랩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삼성증권은 올해 기존 핵심 자문사의 자문형랩을 비롯, 중국 미국 등 현지 대형 운용사의 자문을 받는 '해외직접투자 랩', 다수의 우수한 랩에 동시 투자하는 'Wrap of Wrap'등 진화된 상품으로 올해 랩 시장에서 성장을 이어나간다는 계획이다.

/kmh@fnnews.com김문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