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신한카드, 금감원 주관 우수금융신상품 최우수상 수상

신한카드는 금융감독원이 주관하는 ‘2010년 우수금융신상품 포상’에서 ‘유어스(URS)브랜드’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금융감독원 우수금융신상품 포상은 금융회사의 신상품 개발을 촉진하고 대외 경쟁력 및 수익성을 제고하기 위해 지난해 금융회사가 새롭게 개발한 상품을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진행됐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신한카드의 ‘유어스(URS)브랜드’는 전 세계 1500만 JCB네트워크 가맹점에서 자유롭게 카드 결제가 가능하면서도 국내 전용카드 연회비를 적용했다는 특징이 있다.
고객이 기존 국내외 겸용카드에 비해 저렴한 연회비로 해외에서 카드를 이용할 수 있게된 것. 또 기존 국제 브랜드뿐만 아니라 새로운 글로벌 브랜드를 선택할 수 있게 됐다는 설명이다.

특히 고객이 국내외 겸용카드를 국내에서 사용하더라도 국제 브랜드사에 지급해야 하는 ‘국내 매출분담금’이 없고, 기타 카드 발급 및 유지에 들어가는 수수료도 없다.

한편 신한카드는 지난해 1월 유어스 브랜드 상품을 발급하기 시작해 지난해 12월말 현재 30종 카드에 총 150만장을 발급했다.

/true@fnnews.com김아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