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기업銀·삼성카드 우수금융사로 선정

금융감독원은 6일 기업은행과 삼성카드를 ‘2011 소비자보호 우수금융회사’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소비자보호 우수금융회사 제도는 금융회사의 소비자보호 조직, 체계, 경영진 의지 등 민원예방노력을 체계화함으로써 금융회사의 소비자보호 역량을 강화하고 금융소비자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금감원이 지난 2008년부터 도입해 운영하고 있는 제도다.

이번에 우수금융회사로 선정된 기업은행과 삼성카드는 금감원으로부터 ‘소비자보호 우수마크’를 부여받아 올해 1년간 우수마크를 신문, 방송 등의 이미지 광고로 활용할 수 있게된다.

금감원 관계자는 “소비자보호 우수금융회사는 민원발생평가 결과 상위 1∼2등급을 받은 금융회사의 신청을 받아 민원발생평가 결과(400점)와 소비자보호 모범규준 이행수준(600점)에 대한 서류심사 및 현장평가를 거친 후 전원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hjkim@fnnews.com김홍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