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야간조명 아름다운 서울 공원 구경오세요”

추운 겨울밤에도 서울시내에 있는 공원은 화려한 조명을 밝히고 시민을 기다린다.

서울시는 10일 북서울꿈의숲·상암동 하늘공원 등 야간조명이 아름다운 공원을 소개했다.

우선 강북구 번동 ‘북서울꿈의 숲’은 공원 전체가 아름다운 조명을 자랑한다. 특히 공원의 랜드마크인 전망대와 아트센터 자체가 아름다운 야간경관을 창출한다. 각종 문화행사와 중식당 메이린 등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어 야간에도 이용객이 많은 곳이다.

성동구 성수동 ‘서울숲공원’은 토끼와 눈송이가 나무에 매달려 있다. 탐방객안내소 앞 조형물에도 멋진 트리조명이 아름답다.


마포구 상암동 월드컵공원은 하늘공원으로 연결되는 다리에 멋진 조명이 켜져 아래 도로를 지나는 운전자들의 눈을 즐겁게 하고 있다. 원래는 꽃을 심었던 공간이지만 추운 겨울에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바람개비와 조명으로 치장했다.

최광빈 푸른도시국장은 “추운 겨울 공원은 ‘비수기’라는 편견을 버렸다”며 “다양한 문화공연, 겨울스포츠와 함께 아름다운 경관조명으로 공원의 이미지를 부각시켰다”고 말했다.

/dikim@fnnws.com김두일기자